KISS 음반을 위대한 음반 중 하나로 선택한 이유는 내 개인적인 생각으로 정말 위대한 밴드라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좀 유치하기도 하고 우스꽝스럽기도 한 메이크업과 costume 때문에 제대로 평가 못 받는 밴드 중 하나라고 생각한다. 개인적으로는 내가 최초로 산 음반이 Double Platinum이라는 KISS의 베스트 음반이다. 그 당시에는 인터넷도 없었고 음악잡지 같은 걸 보는 나이도 아녀서(아마도 중학교 1, 2 학년 쯤 되었음). 음악을 많이 듣는 사춘형이 있었는데 방학 동안 우리 집에 놀러 와 있었는데 당시 우리 집에 빵빵한 전축(지금은 오디오시스템이나 스테레오라고 하지요) 이 있었는데 집에 있던 음반들은 모두 부모님이 산 것들이라 주로 가요나 포크 음반이 대부분이었다. 그 당시에는 워크맨도 없었고 인터넷 이런 것도 없어서 자기가 원하는 음악 듣고 싶으면 그냥 음반을 사는 방법외에는 없었는데 이때 사춘형이 날 꼬셔서 태어나서 처음으로 레코드가게를 가게 되었다. KISS라는 밴드는 알지도 들어보지도 못했지만 사춘형의 꼬임에 넘어가 그때 괘나 비쌌던 기억이 나는 2 LP Double Platinum을 사고 집에 와서 들었었을 때 그 충격과 느낌은 아마도 다시는 내 생에 일어나지 않을 것으로 확신함. 그 후로 친구들에게 자칭 KISS의 왕팬임을 자랑하고 다녔지만, 그때만 해도 음악 좀 듣는다는 애들은 KISS는 완전히 무시당하는 밴드였다. 나도 음악을 좀 다양하게 들으면서 KISS 좋아 한다는 사실을 완전히 숨기며 살았지만 한번 그렇게 빠져들었던 밴드를 그냥 무시할 수는 없었고 나만의 guilty pleasure로 지금까지 남아있는 밴드다.


서론이 길었는데 이 Alive! 음반은 내가 두 번째로 구입한 KISS 음반이다. 당시에 이 음반이 그렇게 대단한 음반인 줄 알고 산 건 아니었고 레코드 가게의 KISS 섹션만 가면 항상 이 음반만 가득히 쌓여 있어서 솔직히 라이브 음반에 대해서 잘 모르기도 했고 락 공연도 한 번도 아직 가보지 못한 터라 솔직히 뭘 기대하고 산 건 아니다. 그냥 많이 보여서 산 경우임하지만 이 음반을 처음 접하고 정말 락 공연이라는 걸 꼭 한번 가보고 싶은 욕망이 들 정도로 정말 너무너무 빠져들어서 들었던 기억이 난다. 당시에는 아직 MTV도 유튜브도 없어서 내가 할 수 있는건 이 음반을 틀어놓고 머릿속으로 공연하는 장면을 상상하는게 전부였다. 워낙 KISS의 공연은 소문에 화려하고 유명해서 머릿속으로 Rock and Roll All Nite을 부르는 KISS를 상상하면 그것만으로도 행복하고 신이 나서 방방 뛰고 했던 시절이었다. KISS팬의 입장으로는 아마도 가장 에너지 넘치고 박력 있는 음반이라고 생각한다아마 KISS에 대해 잘 모르는 사람이 KISS의 그 많은 음반 중 하나만 추천하라면 아무런 주저 없이 이 Alive! 음반을 추천할 것이다. 아마 KISS 를 가장 솔직하고 정확하게 대변하는 음반이 바로 이 음반일 것이다.


나중에 나이가 들어서 알게 된 사실이지만 이  Alive! 음반이 바로 KISS breakthrough 음반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그뿐만이 아니라 그동안 라이브 음반에 대한 새로운 지평을 열었다는 평가다. 그동안 냉랭했던 라이브 음반에 대한 사람들의 인식과 평을 완전히 바꾼 게 바로 이 음반이라는 사실도 알게 되었다 . 그 후로 많은 아티스트들의 중요한 디스코그래피 중 하나가 라이브 음반을 만드는 일이기도 했다. 아마 이 음반이 없었다면 Peter Frampton이나 Cheap Trick의 라이브 음반들이 탄생하지도 않았을 것이다. 상업적으로도 엄청난 성공을 거두었지만, 비평가들의 찬사와 지지도 엄청 많이 받은 음반이다. KISS라는 평론가들의 찬밥 신세를 면치 못하는 밴드가 이 음반 하나 만큼은 그렇게 많은 찬사를 받은 것은 참 이례적인 일이라고 본다. 롤링스톤지의 500대 음반에서 159위라는 높은 위치를 차지하고 110주 동안이나 빌보드 차트에 머물러 있었으며 역사상 가장 위대한 라이브 음반 중에서 3위를 기록했다는 것은 정말 놀라울 업적이다. 절대적으로 빵점을 줄 것 같던 Pitchfork도 이 음반에 10/10 만점을 주었다는 것은 정말 놀라울 따름이다. 정규가 아닌 라이브 음반으로 이름을 알리게 된 밴드이지만 그만큼 이들의 라이브는 그 누구도 따라 할 수 없는 그리고 그 누구에게서도 느끼지 못할 엄청난 경험을 준다는 의미에서 꼭 한번 라이브로 보고 싶은 밴드 1위다. 아마 내게 그런 기회는 다시는 없겠지만, 이들의 공연을 직접 본 분들은 정말 축복받은 사람들이다.


개인적인 취향으로 KISS의 음반을 위대한 음반으로 선택하였지만 아마 이 음반을 한번 들어본 분이나 지금 들어본다면 충분히 그 자격이 있다고 생각할것이다. 



'Great Albums' 카테고리의 다른 글

Best Albums of 2016 (#10 ~ #6)  (1) 2016.12.25
Best Albums of 2016 (#15 ~ #11)  (0) 2016.12.16
Best Albums of 2016 (#20 ~ #16)  (0) 2016.12.11
Bruce Springsteen - Born In The USA (1984)  (5) 2016.12.03
KISS - Alive! (1975)  (0) 2016.11.26
My Bloody Valentine - Loveless (1991)  (0) 2016.11.13

WRITTEN BY
ENTClic@music
Ordinary is no place to be..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